• www.kyeongin.com
  • 우리학교신문
  • 안양종합학생뉴스
메뉴

경인일보 교육

방학땐 줄어드는 운영시간…'경기도 초등 돌봄' 도마위

현실과 맞지 않는 경기도 내 '초등 돌봄' 운영 시간이 도마에 올랐다.

맞벌이 가정 상당수가 돌봄 교실을 이용하는데, 같은 생활권인 서울은 방학 여부 관계 없이 오후 5시까지 운영하는 반면 도내 초등 돌봄은 방학 때 반나절만 운영해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기 때문이다.

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소속 권정선(민·부천5) 의원이 경기도교육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도내 초등 돌봄 운영 시간은 학기 중 오후 1시부터 오후 5시까지, 방학 때는 오전 9시부터 오후 2시 30분까지 운영 중이다.

돌봄 활동은 학기·방학 관계없이 같은 일과로 이뤄졌지만, 운영 시간에선 차이를 보인 것이다.

권 의원은 "학기와 방학 상관없이 초등 돌봄 교실을 이용하는 아동의 학부모 상당수가 직장인 엄마인 경우가 많다. 방학 때도 직장인 엄마는 출근한다"며 "초등 돌봄 교실이 왜 생겼는지 근본 취지를 이해하지 못한 것 같다"고 지적했다.

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소속 안광률(민·시흥1) 의원도 "돌봄 시간을 어떻게 확립할 것인지 중요하게 살펴봐야 한다"고 강조했다.

/공지영·신현정기자 god@kyeongin.com

이미지

이미지

이미지

이미지

이미지